이프레스

제20대 대통령선거 9개월 앞두고 재외국민 2,426명 모의선거 실시

 ▣ 외교부 등 7개 기관 참여, 172개 공관에서 실제 선거와 동일하게 진행  ▣ 9월부터 재외선거관리위원회 설치 등 본격적인 재외선거 관리체제 돌입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제20대 대통령선거를 9개월 앞두고 재외선거업무를 담당하는 외교부, 법무부, 국방부, 행정안전부, 대법원, 대검찰청, 우정사업본부 등 7개 기관이 참여한 가운데 지난 6월 21일 모의 재외투표를 실시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모의선거는 실제 선거와 동일한 절차와 방법으로 진행되었으며, 현지 치안사정 등 주재국 상황을 고려해 총 181개 공관 중 172개 공관에서 대사관 직원 등 재외국민 2,426명이 투표에 참여하였다.  중앙선관위는 이번 모의 재외선거 결과를 평가하고, 절차별로 보완이 필요한 사항을 점검하여 향후 재외선거 관리대책에 반영할 계획이다.  재외선거는 2012년 제19대 국회의원선거에서 처음 도입되어 총 5번의 선거에서 54만여 명의 재외국민이 투표에 참여하였으며, 영구명부제, 인터넷 신고·신청제, 공관 외 추가 투표소 설치 등 재외국민의 투표 편의와 투표율 제고를 위한 제도 개선이 지속적으로 추진되어 왔다.  중앙선관위는 ▲9월부터 공관별 재외선거관리위원회를 설치하고, ▲10월부터 국외부재자 신고서를 접수하는 등 본격적인 재외선거 관리체제에 돌입하는 한편, ▲재외국민 대상 재외선거 홍보와 위법행위 예방 활동을 강화할 예정이라고 밝히면서, 제20대 대통령 재외선거에 국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하였다.   제20대 대통령 재외선거 주요 사무일정   시행일정 요일 실 시 사 항

계속 읽기

선관위, 대선 입후보예정자 포럼 관련 선거법 운용기준 안내

정책 개발 목적의 설립·활동 가능하나 선거운동을 위한 사조직에 해당되면 위반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2022년 제20대 대통령선거를 앞두고 입후보예정자와 관련된 포럼 활동이 활발해짐에 따라 「공직선거법」(이하 ‘법’)에 위반되는 행위가 발생하지 않도록 포럼 설립·운영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