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공직선거 개표, 위원검열 엉터리로 진행

공직선거법 제 178조③항에 “후보자별 득표수의 공표는 개표상황표에 의하여 투표구 단위로, 선거관리위원회위원 전원은 공표 전에 득표수를 검열하고 개표상황표에 서명하거나 날인하여야 한다”라고 규정돼 있다. 그런데, 2014년 6.4 지방선거 인천 남구 개표소 위원검열…

광고

한국일보, “전자개표 재검토 필요하다”를 기사로 냈다.

한국일보는 24일, “전자개표 재검토 필요하다”는 제목의 기사를 발행했다. 기사 내용은 현재 공직선거 개표에 사용하는 전자개표장치와 사전투표 문제점을 다뤘다. 아래는 한국일보 기사 일부다. 바로가기 전자개표 재검토 필요하다 정태호 경희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기대하시라! 18대 대선 선거부정 관련 정리할 기사 곧 나온다.

지난 18대 대선 선거부정 관련, 한방에 정리할 기사 곧 나온다. 기사의 내용은 개표 때 공직선거법대로 개표를 진행하지 않았다는 것으로, 선관위에 확인해 봐도 제대로 답변 못한 내용이다. 본 기사에 앞서 현재까지…

(인터넷방송) 새가 날아든다, 선관위 수천만원 기자간담회 집중 조명

인기 팟케스트 방송 ‘새가 날아든다’에서 선관위 기자 간담회 문제를 집중적으로 다뤘다. 18대 대선 전 후로, 중앙선관위가 수천만원을 들여 기자간담회를 실시했는데, 이 문제는 20일 미디어오늘에서 정식 기사로 보도했다. 선관위 기자간담회 문제는…

선관위와 기자들, 2012년 대선 앞두고 밥값만 수천만원- 미디어오늘

mediatoday는 20일, 지난 대선 직전 중앙선관위가 출입기자들에게 쓴 수천만원의 간담회 비용 문제를 기사화 했다. -미디어오늘 기사 일부- 정보공개청구 결과 대선 전후 3개월동안 2천여만원 비용 들어 간담회… 69차례 1회 33만원꼴 지난…

공직선거 개표, 투표용지 보지 않는 위원검열 장면…동영상으로

작년 6.4 지방선거 개표, 투표용지는 보지 않고 개표상황표만 살펴보고 도장 찍는 선거관리위원 검열 모습을 동영상으로 촬영했다. 기자가 찍은 영상을 보면, 6.4 지방선거 개표소 위원검열과 위원장이 개표상황표만 살펴보고 날인한다. 이는 투표수…

광화문광장 춘몽, 대선무효소송 재판하라 외치며 1인 시위 6개월째

찬바람 몰아치는 광화문 사거리에서 ‘18대 대통령선거 무효소송 속행하라’는 구호를 걸고 춘몽은 6개월째 1인 시위를 진행하고 있다. 춘몽님(46세)은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광화문광장에서 청와대를 바라보며 시위를 하고 있다. 옆에는 김재현 어르신(83세)도 같이…

기자들에게 선관위는 꿀발린 출입처?

2012년 대선 전,  중앙선관위가 기자들과 쓴 비용 명세서를 입수했다. 16일 정병진목사(18대 개표부정을 고발한다. 저자)가 선관위 정보공개청구를 통해 입수해 공개한 자료를 보면 2012년 10월부터 대선 후인 12월까지 선관위가 기자들과 쓴 비용…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