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남춘 인천시장 ‘인천형 재난지원금, 설 연휴 전 최대한 신속 지급’

Posted by

박남춘 인천시장은 설 연휴를 일주일 앞둔 4일 “인천형 긴급재난지원금이 설 연휴 전까지 최대한 신속하게 지급될 수 있도록 모든 행정적 역량을 동원 해달라”고 주문했다. 재난지원금이 절실한 계층을 대상으로 적기에 필요한 지원을 제공함으로써 지급 효과를 극대화하겠다는 것이다.

박 시장은 이날 2월 실·국장회의(비대면 영상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마른 화초는 하루 이틀 차이로 ‘말라죽느냐, 살아나느냐’가 결정된다. 지원 대책도 마찬가지”라며 이같이 밝혔다.

박 시장은 “민생경제 지원대책을 잘 마련한 만큼, 이제는 (지원) 속도에 집중해야 한다”라며 “관련 부서는 ‘마른 화초를 살려낸다’라는 심정으로 긴급재난지원금이 설 연휴 전에 시민들의 손에 쥐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재난지원금을 받는 분들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만족도는 어떤지, 부족한 부분은 없는지도 확인하고 보고해 달라”고 덧붙였다.

인천시는 지난달 20일 총 5,754억원 규모의 ‘코로나19 인천형 민생경제 지원대책’을 발표하고, 맞춤형 3대 지원금 지급과 특별금융지원을 이어가고 있다.

이 가운데 ‘피해계층 맞춤형 긴급재난지원금’은 지난 1일부터 온라인 신청을 받았으며, 오는 5일부터 지급될 예정이다. 또 문화예술인을 비롯해 관광업체‧어린이집‧법인택시‧전세버스 종사자에게 지원되는 ‘안전망 강화 긴급재난지원금’도 이미 지급됐거나, 곧 지급될 예정이다.


< 인천형 민생경제 지원대책 요약 >

‣ (맞춤형 3대 지원금, 1,729억원) 피해 심한 업종 및 정책 사각지대 취약계층 맞춤형 지원 및 지역경제를 위한 소비지원 병행


• (피해계층 맞춤형, 454억원) 집합금지유지(150만원), 집합금지완화(100만원), 집합제한(50만원)

• (안전망 강화, 124억원) 문화예술인(50만원), 관광업체(100만원), 어린이집(반별 20만원), 법인택시(50만원), 전세버스(100만원), 청년 구직지원(300만원), 착한 임대인(재산세감면)

• (소비지원금, 1,151억원) 전 시민 대상 인천e음 캐시백 10% 연중 지급


‣ (특별금융지원, 4,025억원 增) 소상공인‧취약계층 생활안정(2,025억원), 중소기업 경영자금‧보험‧기술보증 등 지원(2,000억원)
➡ 총 5,754억원 규모, 수혜인원 102.4만명 ‧ 530개 업체


박 시장은 또 설 연휴 기간 코로나19 방역과 시민 안전 대책에 대한 철저한 준비도 당부했다.

인천시는 연휴 간 방역 대책으로 △상황실 운영 등 평시와 같은 방역체계 운영 △자가격리자 불시점검 등 관리 및 모니터링 강화 △요양센터 등 취약계층 및 시설에 대한 방역관리 철저 △장사시설 방역실태 현장 점검 등을 마련했다.

특히 작년 추석에 전국 최초로 실시해 호평을 받았던 인천가족공원 온라인 성묘를 이번에도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안전대책으로는 △자연재난 시 비상단계별 상황근무체계 구축 △24시간 상황관리 체계 유지‧운영 철저 △응급‧비상 진료체계 유지 등이 있다.

각 분야별 보고를 받은 박 시장은 “이번 설이 코로나19 재유행의 단초가 되어서는 절대 안 된다”며 “시민께서 불편함 없이 설 연휴를 보내실 수 있도록 유관기관과 협조해 꼼꼼히 준비해 주시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어 “시민 여러분께서도 유행이 반복되지 않도록 반드시 비대면으로 명절을 보내 주시길 바란다”며 적극적인 방역수칙 준수를 호소했다.

한편, 박남춘 시장은 어제 대설로 인해 시민 불편이 있었지만 1,500여명의 공직자가 선제적으로 밤새 제설작업에 참여해 준 덕분에 시민 불편과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었다면서 노고를 격려하였다.

인천시는 군·구 합동으로 제설장비 336대와 제설제 2,337톤을 투입하여 집중적인 제설을 하였고, 출근 시간대 인천지하철 1·2호선 증편 등으로 폭설로 인한 시민불편 최소화를 위해 선제적이고 신속한 조치를 한 바 있다.

인천시는 잔설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결빙구간에 대한 관리 강화 및 추가 제설을 실시하고, 더불어 향후 한파·강풍 등으로 인한 예기치 못한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24시간 비상근무 체계 유지 및 경찰·소방 등과 긴밀히 대응하여 시민 불편을 최소화해 나갈 방침이다.

참고: 인천광역시 보도자료

이프레스 bkest1@gmail.com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