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사랑제일교회·광화문 집회 참여자 30일까지 코로나 검사 불응 시 ‘형사고발, 방역 비용 구상청구소송’

Posted by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사랑제일교회와 광화문 집회 참여자들에 대한 형사고발 및 구상청구소송을 담당할 진단검사법률지원단을 구성하도록 지시했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절대다수 국민들께서 중앙정부나 지방정부의 강제조치에 앞서 자발적으로 방역에 적극 참여해 주고 계신다. 그런데 극소수 인사들이 정치적 목적으로 공동체를 파괴하고, 코로나19를 전염시키는 행위, 사실상 생물테러에 가까운 행위를 하고 있다”고 했다.

이어 “조직적 체계적 진단검사 거부와 방해, 심지어 방역공무원을 감염시키려고 껴안고 침 뱉는 가해행위까지 한다. 신천지 때도 이 정도는 아니었는데 일부 극단적이고 반사회적인 인사들의 만행이 참으로 안타깝다”며, “방역공무원에 대한 공격은 코로나 전쟁에서 전투 중인 군인에게 총질한 것이나 마찬가지”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상당수의 사랑제일교회 모임과 광화문 집회참여자들이 경기도의 진단검사 명령(내일 30일까지)에 계속 불응하고 있다. 어떤 경우에도 공동체에 위해를 가하고 공동체의 정당한 요구를 거부하는 행위는 공동체 보존을 위해 용납해서는 안 된다”고 했다.

이 지사는 “이미 경기경찰청과 방역 효율화를 위한 공동대응단이 구성되었지만, 이에 더하여 검사를 거부하는 사랑제일교회와 광화문 집회 참여자들에 대한 형사고발 및 구상청구소송을 전문적으로 담당할 진단검사법률지원단을 변호사, 특사경, 역학조사관 등으로 구성하도록 지시했다”고 밝혔다.

이어 “사랑제일교회 및 광화문 집회 참여자이면서 정당한 이유 없이 진단을 거부한 사람은 많은 시간과 비용이 소요되더라도 예외 없이 전원 형사고발하고 관련 방역 비용을 모두 구상청구할 것”이라며, 이들이 내일(30일)까지 검사 받지 않을 시 강력히 대응할 뜻을 밝혔다.

이프레스 bkest1@gmail.com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