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선관위는 4월 10일부터 11일까지 실시된 제21대 국회의원선거의 사전투표에 전체 선거인 43,994,247명 중 11,742,677명이 참여해 역대 최고인 26.69%의 투표율을 기록하였다고 밝혔다.

이는 사전투표율이 가장 높았던 제19대 대통령선거 26.06%보다 0.63%p 높고, 제20대 국회의원선거 12.19%보다는 14.5%p 증가한 수치다.

< 역대 선거 사전투표 현황 >

구 분 21대 국선

(20.4.15.)

7회 지선

(18.6.13.)

19대 대선

(17.5.9.)

20대 국선

(16.4.13.)

투표자수 11,742,677 8,640,897명 11,072,310명 5,131,721명
투 표 율 26.69% 20.14% 26.06% 12.19%

자신의 선거구 밖에서 투표한 사람은 2,724,735명으로 전체 사전투표자수의 23.2%이고, 서울·경기·대구·경북 지역 내 8개 생활치료센터에 설치했던 특별사전투표소에서는 총 446명의 선거인이 투표하였다.

한편 중앙선관위는 사전투표가 마감된 후 투표지만 들어있는 투표함은 관할 구·시·군선관위 내 CCTV가 설치된 별도의 장소에 보관한다고 밝혔다. 중앙선관위 선거종합상황실 내에 설치된 통합관제센터에서 보관 상황을 24시간 모니터링한다.

우편으로 회송되는 관외사전투표지와 거소투표지는 매일 정당 추천 선관위원의 입회 하에 구·시·군선관위 내 통제된 공간에 비치된 우편투표함에 투입하여 보관한다.

투표함은 선거일 투표마감시각인 오후 6시 후에 개표참관인과 정당 추천 선관위원, 경찰공무원이 함께 개표소까지 이송한다.

이프레스 bkest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