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시장 “차기 대통령, 재벌체제 해체에 정치생명 걸어야”

Posted by
이재명 성남시장은 19일 이재용 삼성 부회장에 대한 구속영장이 기각돼 풀려나자 이를 비판하는 글을 그의 페이스북에 썼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19일 이재용 삼성 부회장에 대한 구속영장이 기각돼 풀려나자 이를 비판하는 글을 그의 페이스북에 썼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1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당연히 구속돼야 할 이재용 부회장이 풀려났습니다. 법이 정의를 외면하고 또다시 재벌 권력의 힘 앞에 굴복한 것”이라는 견해를 밝혔다.

이재명 시장은 <차기 대통령은 재벌체제 해체에 정치생명 걸어야>라는 제목으로 본인의 페이스북 계정에 글을 적었다. 내용을 옮기면 아래와 같다.

  • 재벌체제 해체가 적폐청산 공정국가 건설의 핵심 –

이재용 부회장 구속영장이 기각됐습니다. 당연히 구속돼야 할 이재용 부회장이 풀려났습니다. 법이 정의를 외면하고 또다시 재벌 권력의 힘 앞에 굴복한 것입니다.

대한민국이 재벌공화국임이 다시 한번 증명되었습니다. 부패에 관대한 나라의 경제가 잘된 예가 없습니다.

이재용은 박근혜-최순실에게 뇌물을 갖다 바치고 그 대가로 편법 경영승계의 퍼즐을 완성했습니다. 재벌은 박근혜-최순실 게이트의 토대이며, 70년 친일부패독재세력의 실체입니다. 이 부회장이 최순실에게 건넨 뇌물 430억 원은 노동자들의 피와 땀이며, 국민의 눈물입니다. 회사돈을 자기 치부를 위해 횡령하는 경영자가 경영하는 기업은 망하는 길로 들어설 수밖에 없습니다.

재벌체제 해체가 적폐 청산, 공정국가 건설의 핵심입니다. 족벌세습지배체제를 해체하는 것이 삼성을 살리는 길이기도 합니다.

저는 부당한 재벌체제를 해체하고 공정한 국가를 건설하는데 제 정치생명을 걸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차기 대통령은 재벌해체에 정치생명을 걸어야 합니다. 재벌이 독점하고 있는 부와 기회를 중소기업, 노동자, 국민이 골고루 나눠 가져야 합니다. 국민의 힘을 믿고, 국민과 함께 촛불혁명을 완수하겠습니다.

한편 이재명 시장 측근은 23일 오전 11시 성남시 중원구 상대원동 공단 내 오리엔트 시계공장에서 대통령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