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대통령 장남 노건호씨, 6주기 추모식 때 김무성대표를 강하게 비판

노무현 대통령 장남  노건호의 통한의 서거 6주기 인사말..영상 [팩트TV] 

23일 고 노무현 전 대통령 6주기 추도식이 김해 봉하마을에서 열린 가운데 노무현대통령 아들 노건호 씨가 인사말을 통해 추도식에 참석한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를 강하게 비판해 화제다.

노건호 씨는 추도식 인사말에서 “권력으로 전직 대통령을 죽음으로 몰아넣고 그것도 모자라 국가 기밀문서를 뜯어 선거판에서 읽어내고 아무 말도 없이 언론에 흘리고 나타나시니 진정 대인배의 풍모를 뵙는 것 같다”고 추도식에 참석한 김무성 대표를 언급했다.

이어서 ” 내년 총선에서 ‘노무현 타령’, ‘종북타령’ 안 하려난 하는 기대도 생기지만, ‘뭐가 뭐를 끊겠나’ 싶기도 하고, 본인(김무성)도 처벌받거나 반성한 일 없으니 헛꿈을 꾸는 것 아닌기 싶다”고 애둘러 비판했다.

노건호 씨는 “중국이 30년만에 치고 올라오는 것을 보면 한국이 30년 만에 침몰되지 않으란 법이 있는가”라면서 “정치를 대국적으로 하라”고 쓴 소리로 말을 맺었다.

노건호 씨가 인사말을 하는 동안 추도객들은 환호와 박수로 호응했다. 또 인터넷으로 중계된 팩트TV 방송 게시판에는 “속이 다 시원하네요! 정의가 꽃피는 날을 고대합니다(.s park)”, “역시 부전자전이네. 노무현 대통령께서 흐뭇하시겠다. 전율이 흐르는구만(Se young Kim)” 등 댓글이 이어지고 있다.

Posted in